[2017] 제주, 폐교 산양초교 문화예술창작공간 새단장

아카이브
아카이브

[2017] 제주, 폐교 산양초교 문화예술창작공간 새단장



 

 


 

2017-11-27  10:58

 


 

제주특별자치도는 1995년 폐교돼 그동안 개인에게 임대되다 방치돼 온 제주시 한경면에 있는 산양초등학교를 문화예술창작공간으로 조성하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제주도는 앞서 문화예술재단과 협력해 대상지를 발굴하고, 폐교활용사례연구, 주민욕구조사, 도내·외 유사 창작공간의 견학 주민 설명회 등의 절차를 거쳐 지난 10월 건축공간에 대한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이번에 조성되는 문화예술창작공간은 4개동, 996㎡ 규모의 건물에 전시실 4개, 스튜디오 2개, 레지던스 7실, 커뮤니티 공간이 들어선다.

폐교를 뒷마당, 등나무스탠드 잔디마당 등 자연과 예술이 어우러지는 예술 공간으로도 꾸며진다.

제주도는 2018년도에 사업비 20억원을 들여 본격적인 시설공사를 추진한다.

이 공사가 완공되면 예술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주민과 방문객들의 커뮤니티(공동체)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문화예술창작공간 조성사업은 지역거점의 유휴시설을 활용한 첫 사례로 예술가와 주민이 함께 참여해 만들어가는 공간이 될 것으로 제주도는 기대했다.

김홍두 제주도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앞으로 지역거점의 유휴시설을 활용해 문화예술의 소외지역에 사는 지역 주민의 문화예술 접근성을 높이고,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경호 기자



<출처: 뉴스1>

https://www.news1.kr/articles/?3163842